본원은 타학원과 다르게 기수제로 교육이 진행되며 단순 툴위주의 파트교육을 넘어 CG아티스트를 키우는 글로벌 전문 교육기관입니다. 수준 높은 해외필름스쿨 방식의 교육으로 진행이 되며 슈퍼바이저 및 감독이 될 수 있는 역량을 키우는 국내에서는 유일한 해외 헐리우드 실무 교육방식입니다. 졸업후 경력같은 신입실력으로 인정받아 18년이 지난 현재 헐리우드업체 및 국내 우수 메이져업체에 많은 SF필름스쿨 출신 아티스트들이 슈퍼바이저 / 팀장으로 폭넓은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취업 위주의 단순 포트폴리오는 실력적 한계를 들어나게 해주며 훌륭한 CG아티스트로 성장하지 못합니다. SF필름스쿨은 VFX, 3D Animation, 광고, Game 등 모든 관련 산업에서 경계없이 활동할 수 있는 훌륭한 인재를 양성하는 기관입니다)
 





담당선생님평 : 시간이 정말 빨리 흘렀습니다. 마야 수업부터 포트폴리오 완성까지 함께 해낼 수 있어서 참으로 의미가 깊었습니다. 지금 생각해보면 포트폴리오 초반 작업과 지금의 퀄리티를 비교해보니 정말 많은 노력을 했다는걸 스스로도 많이 알았을 거예요 그리고 그렇게 해야 멋진 작품이 나온다는 걸 알게 되었죠. 하지만 이것만으로 절대 만족하면 안됩니다. 아직 세상엔 엄청난 사람들이 많다는 걸 사회에서 느끼게 될 거예요. 앞으로도 지금보다 더욱 노력하고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줬으면 좋겠습니다. 파이팅!

Directing Part lecture : 단조롭게 느껴질만한 환경 구성이지만 볼거리가 상당히 많습니다. 기술적으로 예술적으로도 볼거리가 많아 한 장면 한 장면에서 노력과 끈기가 느껴집니다. 창문 밖으로 몰아치는 빗물과 번개 효과 등 분위기와 아주 잘 어울리며 거북이 한 마리의 등장으로 전체적인 장면이 완성됩니다. 재미있는 작품 잘 봤습니다. 수고하셨습니다..

3D Part lecture : 렌더라이팅과 룩뎁파트로서 충분한 자격이 있다고 생각이 듭니다. FX효과와 합성기술까지 겸비하기가 쉽지가 않습니다. 그것을 해냈고 각 장면마다 신경을 안 쓴 부분이 없다시피 할 정도로 소소하게 볼거리가 있어 지루한 느낌이 들지는 않습니다. 텍스처 해상도와 컬러 그레이딩이 다소 아쉬운 부분이 있지만 크게 신경 쓰일 정도는 아닙니다. 샘플링이 조금 낮아 모아에 현상과 플리커 현상이 조금 조금씩 보이네요 그것만 제거했다면 더욱 좋았을 겁니다. 수고했습니다.

Chris Yoo (3D Artist in Canada) : 해적선 내부의 선장실을 멋지게 표현했네요. 빗물이 창을 때리는 표현도 좋네요. 각종 소품들의 재질을 잘 표현했습니다. 거북이도 첨가해서 오르개닉 모델링과 텍스쳐도 표현했네요. 전체 작품의 양이 약간 부족한 감이 없지 않지만 그래도 실수없이 잘 마무리 했네요. 그동안 수고 많았습니다.

Peter Choi (Digital Artist in Canada) : 스토리가 있는듯한 작품의 분위기와 모델링, 라이팅... 다 좋아 보입니다. 개인적으로는 특히 창에 내리는 비의 표현은 아주 잘 나온 것 같습니다.


- 제작과정 -

  -목록보기  
제목: (주) DEXTER DIGITAL 재직
V-Ray Chaos Group
2019 Challenge Final List 선정





△ 이전사진

(주) DEXTER DIGITAL 재직
▽ 다음사진

(주) SEOUL VISION 재직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