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원은 타학원과 다르게 기수제로 교육이 진행되고 있으며 일반적인 프로그램 툴교육을 넘어서 CG실무기술력과 영상의 감각을 키우며 헐리우드급 고급 영상을 제작하기위한 모든 교육시스템을 구축하고 있으며 해외유저들로부터 기술력을 크게 인정받고 있는 헐리우드 SF필름스쿨입니다. (포트폴리오는 자기만의 기술력과 경쟁력을 증명하는 자격증입니다.)

SF Film School, unlike any other Academy, is the global school which is internationally recognized as having the best education system. Also, we educate students not only tools of VFX programs but also technical and practical CG skills. Furthermore, we are keep developing the education system which qualifies students to produce the high quality of images like Hollywood-produced films. (Portfolio is a certificate that demonstrates your technical skills and competitiveness.)
 





담당선생님평 : 고생 많으셨습니다. 샷도 많고 여러가지파트의 작업들을 많이 해야 하는 포트폴리오였을텐데, 흔들리지 않고 잘 만들어 주었네요. 연기력이 조금 아쉬운 부분도 있지만, 적절하게 잘 합성이 된거 같습니다. 홀로그래픽 총 이 만들어지는 부분에서는 엣지들이 너무 선명하게 보이는 부분 때문에 모델링의 퀄리티가 잘 안살아나서 아쉽네요. 매치무브는 매우 좋아 보입니다. 수고 많으셨습니다..

Directing Part lecture : 매치무브와 아기자기한 애니메이션이 돋보이는 재밌는 작품이네요. 합성작업들을 위해서 촬영시에 꼼꼼하게 체크한 부분들과 작업면에서도 디테일한 부분들을 많이 신경쓰면서 작업했기 때문에 작품이 잘 나왔네요. 수고하셨습니다.

3D Part lecture : 아기자기하게 게임 느낌으로 잘 표현해주었고, 렌더라이팅에 있어서는 고글의 재질을 좀 더 반사를 받게해서 느낌을 주었으면 좋았을 거 같고 마지막 샷에 고글에 빛 받는 위치가 조금 다른 정도 빼고는 전체적으로는 잘 렌더링해서 합성해주었습니다. 몬스터 같은 경우에도 라운드 엣지를 생각해봤음 좋았을 거 같습니다. 잘하셨습니다..

Composite Part lecture : 매치무브가 돋보이는 작품이네요. 많은 양의 로토나 키잉작업은 없지만 군데군데 필요한 요소는 적절하게 포함되어 있는것 같습니다. 고글에 반사되는 환경 표현, 이미지를 확장하는 작업이 힘들었을텐데 티나는 부분없게 잘 했습니다. 고글을 썼을때와 안썼을때의 색감 차이를 더 많이 줬다면 더 좋았을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마지막 breakdown에서 어떤 패스를 활용했는지 디테일하게 보여주지 못한 부분이 아쉽네요. 수고했습니다..

Peter Choi (Digital Artist in Canada) : 좋은데요! 편집,합성 특히 아이디어가 좋습니다. 합성과 3D부분에서 디테일이 약간씩 부족한 점도 있지만 학생작품의 신선한 아디어로 커버되는것 같습니다. 그리고 마지막 크레딧부분에서 영문과 한글 자막체를 바꿔야겠습니다. 작품과 어울이는 체로 비꿔주는것이 좋을듯 합니다.

Chris Yoo (3D Artist in Canada) : 최근에 나온 홀로렌즈를 모티브로 만들어진 작품이네요. 트랙킹 모션그래픽스 보기 좋습니다. 텍스쳐가 좀 아쉬움이 있네요. 특히 벽돌텍스쳐나 금속텍스쳐의 질감이 좀더 살았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읍니다. 애니메이션 역시 좀더 physics가 느껴졌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고요. 수고하셨어요..


- 제작과정-

  -목록보기  


△ 이전사진

SAMG ANIMATION 재직
▽ 다음사진

STUDIO W. BABA 재직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