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원은 타학원과 다르게 기수제로 교육이 진행되고 있으며 일반적인 프로그램 툴교육을 넘어서 CG실무기술력과 영상의 감각을 키우며 헐리우드급 고급 영상을 제작하기위한 모든 교육시스템을 구축하고 있으며 해외유저들로부터 기술력을 크게 인정받고 있는 헐리우드 SF필름스쿨입니다. (포트폴리오는 자기만의 기술력과 경쟁력을 증명하는 자격증입니다.)

SF Film School, unlike any other Academy, is the global school which is internationally recognized as having the best education system. Also, we educate students not only tools of VFX programs but also technical and practical CG skills. Furthermore, we are keep developing the education system which qualifies students to produce the high quality of images like Hollywood-produced films. (Portfolio is a certificate that demonstrates your technical skills and competitiveness.)
 







전체평가 : 전체적인 모델링 릴로써 완성도가 있는 영상입니다. 많은 오브젝트와 휴먼, 그리고 우주공간이라는 배경으로한 것이 전체적인 작업의 양이 많은데 잘 마무리한 것 같군요. 모델링을 보여주기위한 카메라의 움직임과 우주선 내부의 무중력 상태의 카메라 움직임을 모두 고려하기위해 많은 고민을 했을것 같군요. 많은부분에서 노력한 흔적을 볼 수있는것 이 보기 좋은 릴입니다. 그리고 유명배우를 모델로 한다는 것이 장점도 있지만 그만큼의 단점도 많아 리스크를 가지고 작업해야 합니다. 그런면에 있어서 조금 아쉬움이 있고, 포즈부분에서 손과 손가락부분이 아쉽네요. 하지만 전반적으로 작업자의 노력과 보여줄 수있는 스킬을 충분히 잘 표현했다고 생각합니다. 수고했습니다..

Directing Part lecture : 사운드와 배경과 카메라 모션등이 좋습니다. 편집도 좋았구요. 하지만 아쉬운 부분이 있다면, 카메라 워크에서 좀더 무중력의 상태를 더 보여 줄 수 있었다면 좋았을 것 같습니다. 무중력이고 우주공간인 만큼, 수평이라고 생각되는 부분을 무시하고 좀더 자유로운 카메라 레이아웃이었으면 더욱 무중력을 느꼈을 것 같습니다. 모델링 릴로는 깔끔하고 좋아 보입니다. 수고 많으셨습니다.

3D lecture : 전반적인 포폴의 분위기와 퀄리티는 상당히 높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아쉬운 점은 디테일한 부분에 있어서 노이즈가 끼는 부분과 사람의 피부 표현이 조금은 아쉬운 부분으로 생각듭니다.또 우주선 내부의 조명을 추가해 다양한 각도에서 들어오는 빛을 표현해 준다면 훨씬 실내 조명의 느낌을 살릴수 있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전체적으로 상당히 높은 퀄리티의 포폴이라고 생각합니다. 고생하셨습니다,.

Composite Part lecture : 3d완성도가 높은 포트폴리오 같습니다.  라이팅, 그림자 등 패스합성부분에서 표현하고자 하는데로 잘 표현한 것 같네요. 부유물들이 빨리 움직이는걸 제외하면 합성부분에서 손볼 부분은 거의 없어 보이네요. 수고하셨습니다..

Chris Yoo (3D Artist in Canada) : 우주 왕복선외부와 내부, 맷데이먼 을 보여주는 모델링 데모릴 이군요. 전체적인 모델링 텍스쳐 좋습니다. 계기판의 느낌 아주 좋네요. 캐릭터의 얼굴의 모델링, 텍스쳐 좋습니다. 하지만 살아있는 사람처럼 느껴지지 않는것이 아쉽네요. 밀랍인형의 느낌이 나는듯 합니다. 옷역시 질감이 느껴지지 않는것이 아쉽습니다.


- 제작과정-

  -목록보기  
제목: PENXEL ANIMATION STUDIOS 재직




△ 이전사진

PENXEL ANIMATION STUDIOS 재직
▽ 다음사진

LUCAS FILM 재직
(in Singapore)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