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F필름스쿨은 국내 및 해외 헐리우드업체들로부터 실력을 크게 인정받는 세계 최고의 교육기관입니다.


취업 : CINEPIX STUDIO 재직




VFX과정을 수료한 조준형이라고 합니다.
대학교에서 영상물 과제를 접하고 나서 큰 매력을 느끼고 졸업을 하자마자 바로 3D를 배우게 되었습니다. 어려운 상황 속에서 시작을 하게 돼서 아르바이트를 하며 힘들게 공부를 해왔던 것 같습니다. 학원에 들어와 처음 접하는 3d툴들은 정말 생소하고 어렵기만 했습니다. 그래서 동기들끼리 뭉쳐 다니면서 같이 공부하고 모르는 것들이 있으면 서로에게 물어보며 공부해왔던 것들이 제일 큰 도움이 되지 않았나 싶습니다.



제 포트폴리오는 뼈만 있는 드래곤으로 게임캐릭터의 프로스트웜과 비슷한 캐릭터입니다.  게임 상의 캐릭터와 똑같이 만들고 싶지가 않아서 다른 자료들을 참고를 하며 모델링을 했었습니다. 지브러쉬에서 모델링을 조금 더 다듬고 맵핑도 지브러쉬에서 작업을 했습니다.
빠른 시간 내에 만들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 소홀한부분도 많았고 아쉬운 부분들이 많았습니다. 그 중에 제일 큰 문제점이 되었던 것은 배경 이였습니다.
판타지에나 나올 법한 드래곤을 현실세계에 나오게 하는 것은 매칭 시키는데 큰 어려움이 있었고 full 3D로 만들기엔 시간에 여유가 없어서 재현할 수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저는 고민 끝에 다큐멘터리와 한 개의 신을 촬영하여 작업을 하였고 빠른 시간 내에 포트폴리오를 마칠 수가 있게 되었습니다.



포트폴리오는 제작을 하는 동안 큰 어려움이 있었던 것은 스케일을 너무 크게 잡아서 생각한 것 이상의 시간이 걸리게 돼서 신들을 많이 줄였습니다. 스케일을 크게 잡고 하는 것도 좋지만 자신이 할 수 있는 작업의 범위를 생각하고 콘티를 짜는 것도 좋다고 생각합니다.    작업을 하다가 보면 많은 테스트를 걸쳐서 결과를 얻어 낼 수가 있습니다. 모든 것은 시간과 비례하기 때문에 여유가 있다면 욕심을 갖는 것도 좋지만 그런 것이 아니라면 포트폴리오의 스케일을 줄이거나 계획을 짜고 작업하는 것이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합니다.



작업을 하는 동안에 모르거나 막히는 것들이 있다면 선생님이나 주의에 친구들에게 물어보는 것이 제일 좋습니다. 혼자서 작업을 하다가 보면 막히는 부분이 많은데 혼자서 해결을 하려고 하다가 보면 시간이 오래 걸리거나 슬럼프에 빠져질 수도 있으니 조심해야 됩니다.
선생님들이 아무리 바쁘고 힘드시더라도 학생들에 부탁이라면 모든 일들을 접고 도와주시니 너무 어려워하지 말고 다가가는 것이 좋다고 봅니다.



후배 분들에게 한마디 더 해드리자면 포트폴리오를 만드는 동안에 많은 어려움이 닥치고 포기하고 싶은 마음도 있을 때가 한번 씩은 오는데 인내를 가지고 노력한다면 정말 좋은 결과가 있으니 참고 견디세요. 급하다고 너무 빨리 만들다가 보면 놓치는 것도 많고 결과물도 낮게 나오니 차분한 마음으로 여유를 두고 작업하는 것이 좋습니다. 제가 많이 실수했던 부분이라서…….
혼자 작업하는 것도 좋지만 난간에 부딪히는 경우들이 많습니다. 같은 작업을 진행하고 있는 연구소에서 작업을 한다면 친구들이나 동료 분들에게 막히는 부분들을 서로 물어보며 해결하고 더 많은 것을 배우고는 합니다. 작업만이 아니라 같은 길을 걷는 동료들을 일찍이 만나 우애를 쌓고 서로에게 의지가 될 수 있고 힘이 될 수 있기에 연구소에서 작업하면 좋겠네요.



같이 공부를 하던 친구들과 선생님이 있었기에 그 힘으로 이렇게 완성을 하게 되었던 것 같습니다.
그동안 따뜻하게 대해주시고 아껴주셨던 감독님과 실장님, 그리고 선생님들 모두 감사합니다. SF필름스쿨을 통해 알게 된 모든 인연이 끝까지 좋은 인연으로 오랫동안 남길 바랍니다.
SF필름스쿨 파이팅~!
  -목록보기  
제목: CHO JUN HYUNG
CINEPIX 재직





△ 이전사진

MIKIO TSUBAKIHARA
국적 : JAPAN
▽ 다음사진

HWANG IN SEONG
CINEPIX 재직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