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원은 타학원과 다르게 기수제로 교육이 진행되며 단순 툴위주의 파트교육을 넘어 CG아티스트를 키우는 글로벌 전문 교육기관입니다. 수준 높은 해외필름스쿨 방식의 교육으로 진행이 되며 슈퍼바이저 및 감독이 될 수 있는 역량을 키우는 국내에서는 유일한 해외 헐리우드 실무 교육방식입니다. 졸업후 경력같은 신입실력으로 인정받아 18년이 지난 현재 헐리우드업체 및 국내 우수 메이져업체에 많은 SF필름스쿨 출신 아티스트들이 슈퍼바이저 / 팀장으로 폭넓은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취업 위주의 단순 포트폴리오는 실력적 한계를 들어나게 해주며 훌륭한 CG아티스트로 성장하지 못합니다. SF필름스쿨은 VFX, 3D Animation, 광고, Game 등 모든 관련 산업에서 경계없이 활동할 수 있는 훌륭한 인재를 양성하는 기관입니다)


 





전체평가 : 우선 영상의 전체적인 의도가 명확하고 부족한 부분은 부가적인 결과물로 어필하는것은 좋은것 같습니다. 하지만 전체적인 색감이 다소 대비가 강하고 카메라 연결부분도 충분한 시간을 가지고 진행되지 못한 느낌이 있어서 아쉽네요. 그리고 제작된 많은 요소들의 활용도가 좀 부족한것 같습니다. 하지만 많은 애니메이션 클립과 최대한 자신의 스킬을 어필하고자하는 모습과 노력은 좋습니다. 수고했습니다...

Directing Part lecture : 리듬감 있는 편집과 만화경 같은 느낌의 3D 애니메이션이 인상적이었습니다. 하지만 연출적인 부분에서 아쉬운 점은 같은 느낌의 장면이 너무 많이 사용되지 않았나 하는 것입니다. 풍뎅이의 모습을 좀더 그려내는 장면이 있었다면 어땠을까 하네요. 굉장히 많은 3D오브젝트를 만들어내느라 고생한 흔적이 많이 보이네요. 수고많으셨습니다!

3D lecture :  첫 장면에서 배경과 케릭터의 깊이감을 잘 표현했습니다. 빠른 비트의 배경음을 이용해 영상의 속도를 빠르게 표현했는데 너무 급격하게 카메라가 들어가는 부분에서 뭔가 부자연스러운 느낌이 살짝 듭니다. 전체적인 랜더 라이팅에 있어 배경과 케릭터의 라이팅 방향과 케릭터 등에 맺히는 스페큘러의 색은 수정이 필요한 부분입니다. 모델링과 랜더링, 태엽의 애니쪽에 많은 시간과 공을 들인 부분이 느껴집니다. 다소 아쉬운 점이 남지만 상당히 퀄리티있는 포폴영상 입니다. 고생하셨습니다.

Composite Part lecture : 많은 부분에서 디테일을 신경쓴게 보이네요 그만큼 잘 나온것 같습니다. 풍뎅이가 처음 등장하는 부분을 보면 배경에 비해 나무,풍뎅이 부분 밝기가 조금 애매한 것 같습니다. 빛을 완전히 받거나 아니면 주변 나뭇잎, 가지 등에의해 그림자가 많이 생길것 같은데 현재로 봐서는 어둡고 대비가 조금 강한것 같네요. 풍뎅이의 그림자또한 약해보입니다. 나무가 배경과 합성이될때 나무의 경계면이 너무 깔끔해서 다른 디테일을 깎는것 같아 아쉽네요 수고하셨습니다!.


- 제작과정-

-추천하기     -목록보기  
제목: JEON HYE JI
4th Creative Party 재직





△ 이전사진

KIM TAE OH
GUST N' GALE 재직
▽ 다음사진

YOOK SUNG MIN
SPACE MONKEY 재직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DQ'Style